[언론보도] ‘혁신을 넘어 공유로’…노원 4개大 연합 재정지원사업 성과포럼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서브배너영역

배너

공지사항


[언론보도] ‘혁신을 넘어 공유로’…노원 4개大 연합 재정지원사업 성과포럼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혁신지원사업단 조회 405회 작성일 2023-12-13

본문

삼육대·광운대·서울과기대·서울여대 참여

▲ 김현희 부총장이 개회사를 전하고 있다.

삼육대는 광운대, 서울과기대, 서울여대 등 서울 노원지역 대학재정지원사업(혁신·육성) 수행 4개교와 연합으로 ‘2023 대학재정지원사업 성과포럼’을 개최했다.

포럼은 12일 오후 서울 강북구 파라스파라서울에서 열렸으며, 주관대학인 삼육대 김현희 부총장을 비롯해, 광운대 김종헌 총장, 서울여대 승현우 총장, 서울과기대 김성환 총장직무대행, 4개 대학 대학재정지원사업 단장 및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혁신을 넘어 공유로’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포럼은 노원지역 4개 대학이 공유와 협력을 바탕으로 대학 간 상생과 성장을 함께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대학재정지원사업의 성과를 대내외로 확산시키고 구성원 간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한 취지이기도 하다.

행사는 두 세션으로 나눠 진행됐다. 첫 세션은 대학 부문 발표로, △KW 학습자 중심의 창의·융합 교육과정(광운대 교육혁신원 임연규 교수) △앱북시스템 개발을 통한 대학교재의 디지털화(삼육대 스미스학부대학 박완성 교수)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혁신 학사제도 운영사례(서울과기대 교육혁신처 신선애 교수) △콜렉티브 임팩트 기반 사회혁신교육모델 – 민관학협력 도시혁신스쿨(서울여대 SI교육센터 윤수진 교수) 등 각 대학의 대학재정지원사업 우수 성과사례를 공유하고 공동의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 삼육대 스미스학부대학 박완성 교수가 ‘앱북시스템 개발을 통한 대학교재의 디지털화’를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두 번째 세션은 주제토론으로 네트워킹 시간이 이어졌다. 참석자들은 앞 세션에서 각 대학이 공유한 4가지 사례를 바탕으로 함께 고민하고 협력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정보를 교류하는 한편, 의견을 나눴다.

삼육대 김일목 총장은 개회사에서 “학령인구 감소와 4차 산업혁명의 격랑 속에서 대학교육은 거스를 수 없는 대전환의 시대를 맞이하고 있다. 오프라인 캠퍼스의 물리적 울타리를 벗어나 공유교육과정, 공유교육콘텐츠, 인프라 등 교육 전 영역에 걸쳐 새로운 혁신과 공유를 요구하고 있다”며 “무엇보다 교육의 본질을 지켜나가는 가운데 혁신적인 사고로 공유와 협력 및 협업을 통해 함께 발전하고 생존해 나가야 하는 시대적 고민과 사명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총장은 “‘혁신을 넘어 공유로’라는 이번 포럼의 타이틀처럼, 4개교가 더욱 긴밀하고 유기적인 소통과 공유를 통한 상호 협력으로 대학혁신을 훌쩍 성장시키고, 지역사회와 나아가 국가 발전에 기여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EC%82%AC%EC%A7%844-%EB%8C%80%ED%95%99%EC%9E%AC%EC%A0%95%EC%A7%80%EC%9B%90%EC%82%AC%EC%97%85-%EB%85%B8%EC%9B%90%EC%A7%80%EC%97%AD-4%EA%B0%9C-%EB%8C%80%ED%95%99-%EC%97%B0%ED%95%A9-%EC%84%B1%EA%B3%BC%ED%8F%AC%EB%9F%BC-scaled.jpg

한편 삼육대는 지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교육부의 지원을 받아 1주기 대학혁신지원사업을 추진하며, ’창의융합 중심의 전인역량을 갖춘 SU-MVP+ 인재 양성‘에 힘써왔다. 지난해부터는 2주기 대학혁신지원사업으로 ’창의융합 교육혁신을 통한 SU-GLORY 미래인재 양성‘이라는 새 전략을 수립하고, ’창의융합 혁신 리더‘를 양성하고 있다.